张靓颖 – 有没有

By | Januar 6, 2018

张靓颖 《有没有》
Jane Zhang(Zhāng Liàngyǐng) 《yǒu méi yǒu》
장량잉 《있는 거니, 없는 거니?》

Translated into Korean by Sooji Shin.

手指在 左边右边 上滑下滑 前点后点 的忙碌
表情在 笑了又怒 怒了又忘 忘了又想 的重复
忽然说 NO 忘记了 忘记 要做什么
才知道 哦 原来你想的 并不是我 OH

shǒu zhǐ zài zuǒ biān yòu biān shàng huá xià huá qián diǎn hòu diǎn de máng lù
biǎo qíng zài xiào le yòu nù nù le yòu wàng wàng le yòu xiǎng de chóng fù
hū rán shuō NO wàng jì le wàng jì yào zuò shén me
cái zhī dào ó yuán lái nǐ xiǎng de bìng bù shì wǒ OH

왼쪽에서 오른쪽으로, 위쪽에서 아래쪽으로, 스크린 위에서 바쁘게 움직이는 손가락.
웃다가도 화가 나. 잊었다가도 다시 생각나기를 반복해.
이제야 깨달았어, 차라리 몰랐으면 좋았을 그 사실을,
네가 진심으로 원하는 사람은 내가 아니라는 것을.

对话方块 回了又跳 跳了又回 很牵挂
在旁边 不像等待 不能期待 不知道 是在干吗
总是说 再等一下 三分五分 十万火急 都谎话
两个人 看得到听得到 怎么还有时差

duì huà fāng kuài huí le yòu tiào tiào le yòu huí hěn qiān guà
zài páng biān bù xiàng děng dài bù néng qí dài bù zhī dào shì zài gàn ma
zǒng shì shuō zài děng yī xià sān fēn wǔ fēn shí wàn huǒ jí dōu huǎng huà
liǎng gè rén kàn dé dào tīng dé dào zěn me hái yǒu shí chā

메시지가 이어지면 다시 찾아오는 설렘, 그리고 두려움.
너의 답장을 태연한 척 애타게 기다려. 내가 도대체 뭐 하고 있는 거지?
급한 일로 바쁘다며 삼 분만, 오 분만 기다리라는 너의 거짓은 십만 번.
전송 지연으로 메시지가 늦었다는 핑계는 이제 그만.

吵闹的城市中 和我肩并肩地行走着 你应该还觉得寂寞吧

chǎo nào de chéng shì zhōng hé wǒ jiān bìng jiān dì xíng zǒu zhe nǐ yīng gāi hái jué dé jì mò ba

번화가를 함께 걸으면서도 너는 외로움을 느꼈던 거구나.
(함께 있으면서도 다른 마음을 먹고 있었던 거구나.)

你眼前的世界 好像比较快乐
萤幕里留言中 想问你发现我了没有

nǐ yǎn qián de shì jiè hǎo xiàng bǐ jiào kuài lè
yíng mù lǐ liú yán zhōng xiǎng wèn nǐ fā xiàn wǒ le méi yǒu

나와는 달리 네가 지금 살고 있는 세상은 꽤 즐거워 보이네.
화면에 떠 있는 너의 메시지는 정말 나에게 보낸 것이 맞니?

爱情可能淡了你有想过没有
空出的手牵着还有温度没有
我们脚步乱了你有感觉没有
都已经无话可说 还说没有

ài qíng kě néng dàn le nǐ yǒu xiǎng guò méi yǒu
kōng chū de shǒu qiān zhe hái yǒu wēn dù méi yǒu
wǒ men jiǎo bù luàn le nǐ yǒu gǎn jué méi yǒu
dōu yǐ jīng wú huà kě shuō hái shuō méi yǒu

사랑이 식을 수 있다고 생각해 본 적 있니?
공허한 그 손에 따스함이 남아 있긴 한 거니?
우리의 걸음이 틀어진다는 것을 느끼지 않았니?
더 이상 대화가 가능하지 않은데도 넌 괜찮은 거니?

没有

méi yǒu

난 괜찮지 않은데.

短信声 响了又关 关了又响 止不住
我其实 有话想说 没机会说 说了也不被在乎
我想念 和我对话 看我表情 发现有我的日子
会不会 哪天我们分手 你用短信通知

duǎn xìn shēng xiǎng le yòu guān guān le yòu xiǎng zhǐ bù zhù
wǒ qí shí yǒu huà xiǎng shuō méi jī huì shuō shuō le yě bù bèi zài hū
wǒ xiǎng niàn hé wǒ duì huà kàn wǒ biǎo qíng fā xiàn yǒu wǒ de rì zi
huì bù huì nǎ tiān wǒ men fēn shǒu nǐ yòng duǎn xìn tōng zhī

깜빡이다가 멈추기를 지속하는 메시지 송신 알림.
나는 너에게 메시지를 보내, 어차피 넌 확인하지 않겠지만.
나를 바라보며 말을 건네주던 그 때가 그리워.
결국 이러다가 이별통보 메시지를 받는 날을 맞아야만 하나.

吵闹的城市中 和我肩并肩地行走着 你应该还觉得寂寞吧

chǎo nào de chéng shì zhōng hé wǒ jiān bìng jiān dì xíng zǒu zhe nǐ yīng gāi hái jué dé jì mò ba

번화가를 함께 걸으면서도 너는 외로움을 느꼈던 거구나.

你眼前的世界 好像比较快乐
萤幕里留言中 想问你发现我了没有

nǐ yǎn qián de shì jiè hǎo xiàng bǐ jiào kuài lè
yíng mù lǐ liú yán zhōng xiǎng wèn nǐ fā xiàn wǒ le méi yǒu

나와는 달리 네가 지금 살고 있는 세상은 꽤 즐거워 보이네.
화면에 떠 있는 너의 메시지는 정말 나에게 보낸 것이 맞니?

爱情可能淡了你有想过没有
空出的手牵着还有温度没有
我们脚步乱了你有感觉没有
都已经无话可说 还说没有

ài qíng kě néng dàn le nǐ yǒu xiǎng guò méi yǒu
kōng chū de shǒu qiān zhe hái yǒu wēn dù méi yǒu
wǒ men jiǎo bù luàn le nǐ yǒu gǎn jué méi yǒu
dōu yǐ jīng wú huà kě shuō hái shuō méi yǒu

사랑이 식을 수 있다고 생각해 본 적 있니?
공허한 그 손에 따스함이 남아 있긴 한 거니?
우리의 걸음이 틀어진다는 것을 느끼지 않았니?
더 이상 대화가 가능하지 않은데도 넌 괜찮은 거니?

没有

méi yǒu

난 괜찮지 않은데.

爱情可能淡了你有想过没有
空出的手牵着还有温度没有
我们脚步乱了你有感觉没有
都已经无话可说 还说没有

ài qíng kě néng dàn le nǐ yǒu xiǎng guò méi yǒu
kōng chū de shǒu qiān zhe hái yǒu wēn dù méi yǒu
wǒ men jiǎo bù luàn le nǐ yǒu gǎn jué méi yǒu
dōu yǐ jīng wú huà kě shuō hái shuō méi yǒu

사랑이 식을 수 있다고 생각해 본 적 있니?
공허한 그 손에 따스함이 남아 있긴 한 거니?
우리의 걸음이 틀어진다는 것을 느끼지 않았니?
더 이상 대화가 가능하지 않은데도 넌 괜찮은 거니?

有没有

yǒu méi yǒu

(네 맘 속엔 내가) 있는 거니, 없는 거니?

* * *

세 번째로 번역하는 장량잉의 곡. 이번 곡은 비유적 표현이 많이 사용되어 있다. 랩의 특성상 글자 수를 맞추기 위하여 그런 것 같다. 번역하는 데에 꽤 애를 먹었지만, 한국에 널리 알려지지 않은 곡을 번역하는 일은 참 짜릿하다.

곡의 제목인 '有没有'는 본래 '있나요, 없나요'라고 묻는 말이며, 이 곡에서 '有没有'는 대답 없는 애인을 향해 '나에게 해줄 대답이 있는 거니, 없는 거니'라고 묻는 것, 즉 '뭐라도 대답 좀 해 봐'라고 절규하며 외치는 메시지로 볼 수 있다. 하지만 번역은 문맥에 어울리게(라고 쓰고 '내 맘대로'라고 읽는다) '정말 이럴 거니'로 하였다. 영화 'Ghost'의 제목을 '사랑과 영혼'으로 번역한 것처럼. 사실 제목뿐만 아니라 가사 전체를 직역하지 않고 속뜻을 헤아려 번역하였다.

* * *

더 좋은 제목이 떠올랐다. "네 맘 속엔 내가 있는 거니, 없는 거니?"

Schreibe einen Kommentar